Home자동차/라이프북촌 한옥 마을, 2025년부터 관광객 통행 제한

북촌 한옥 마을, 2025년부터 관광객 통행 제한

Published on

로또 1등 세금 떼면 3억?…63명 당첨, 역대 최다

제1128회 로또복권 1등에 역대급으로...

트럼프, 유세중 피격…”총알 오른쪽 귀 관통”

미국 공화당 대선 후보인...

서울 종로구의 북촌 한옥 마을 일부 지역에서는 이르면 2025년 3월부터 관광객의 통행이 오후 5시 이후로 제한될 예정이다.

이는 관광객이 지나치게 몰려 발생하는 소음 등으로 인해 거주자들이 피해를 보는 ‘오버투어리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조치다.

특별관리지역으로 지정된 북촌로 11길은 관광객 통행시간을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로 한정하며, 아침과 저녁 시간에 주민 생활을 보호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2026년부터는 전세버스 통행 제한구역도 생길 예정이다. 이러한 제한을 위반하면 과태료가 부과될 수 있다. 이러한 변화는 주민들의 생활환경을 보호하고, 북촌 한옥 마을의 지속 가능한 관리를 위한 중요한 단계다.

북촌 한옥마을
출처=온라인 커뮤니티

서울 종로구는 북촌 한옥 마을 을 전국 최초로 특별관리지역으로 지정했다. 이는 많은 관광객으로 인한 주민 불편 민원이 지속되었기 때문이다. 주요 변경 사항은 다음과 같다:

  • 관광객 방문시간 제한: 북촌로 11길 3만4000㎡ 구간에서는 관광객 방문이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로 제한된다.
  • 야간 통행 제한: 오후 5시 이후에는 관광객의 통행이 제한된다. 이는 저녁과 새벽 시간대 주민들의 생활을 보호하기 위한 조치다.
  • 차량 통행 제한: 내년 7월부터는 전세버스 통행제한구역이 생길 예정이다.
  • 과태료 부과: 이러한 규정을 위반할 경우 과태료가 부과될 수 있다.
북촌 한옥마을
출처=서울한옥포털

이 조치는 이르면 내년 3월부터 시행될 예정이며, 북촌 한옥 마을의 관광 명소로서의 가치를 유지하면서도 주민들의 생활권을 보호하기 위한 균형 잡힌 접근으로 보인다. 특별관리지역 지정은 관광진흥법에 근거한 것으로, 북촌 한옥 마을이 전국 최초의 사례가 되었다.

추천기사
1. 대법원, 압구정 현대아파트 경비 ‘정당해고’ 판결
2. ‘연예인들 사는 집’ 나인원한남 200억원 매매…역대 ‘최고가’
3. “나쁜 손모양 하나에”…빗발치는 르노 신차 계약 ‘취소’
4. 조 바이든 미 대선토론 참패, 후보 교체론 급부상
5. 티웨이항공, 유럽 하늘길 확장에도 올림픽 특수는 어려워
spot_img

경리 2024 아임도그너 프렌즈 선정 본격 활동 시작

가수 경리 가 현대자동차의...

박규리, 안와골절 사고로 컴백 활동 차질

걸그룹 카라의 멤버 박규리...

More like this

로또 1등 세금 떼면 3억?…63명 당첨, 역대 최다

제1128회 로또복권 1등에 역대급으로 낮은 당첨금이 나오면서 논란이 커지고 있다. 지난 13일 추첨한 제1128회 로또복권...

트럼프, 유세중 피격…”총알 오른쪽 귀 관통”

미국 공화당 대선 후보인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은 13일(현지시간) 유세 중 총격을 당했다. 트럼프 전...

트리플에스 K팝 역대 최다 인원 걸그룹, 첫 지방 행사 성황리 개최

24인조 걸그룹 트리플에스 (tripleS)가 K팝 역대 최다 인원으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 13일...